기사

태터툴즈→텍스트큐브, 명품 블로그SW로!

태터앤컴퍼니(TNC)가 진행중인 오픈소스 프로젝트의 실체가 공개됐습니다. 이름하여 ‘프로젝트 태터툴즈’. 블로그에 관심 있는 분이라면 ‘태터툴즈’란 이름을 한 번쯤은 들어보셨을 텐데요. 태터툴즈는 웹에서 내려받아 서버에 설치해 쓰는 대표적 설치형 블로그SW입니다. 지금까지 TNC는 태터툴즈란 블로그SW를 개발·보급했습니다. ‘태터툴즈=블로그SW, TNC=태터툴즈 개발·보급업체’란 식이었죠. 그런데 오늘 TNC가 공개한 ‘프로젝트 태터툴즈’로 이런 등식에 변화가 생겼습니다. ‘프로젝트 태터툴즈’는 TNC와 태터네트워크재단(TNF)이 손잡고 시작한 오픈소스 프로젝트명입니다. […]

기사

마지막 태터툴즈 발표…스킨 편집도 내 맘대로

태터툴즈가 새 버전을 최근 선보였습니다. ‘태터툴즈 1.1.3:Transition’인데요. 블로그 전문기업 태터앤컴퍼니와 오픈소스 개발자 조직인 태터네트워크재단의 공동작업이 낳은 성과입니다. 이번 새 버전은 몇 가지 의미를 담고 있습니다. 잠시 짚어보도록 하겠습니다. 태터툴즈는 아시다시피 국내의 대표적 설치형 블로그 툴입니다. 이용자는 태터툴즈를 내려받아 웹서버에 올려놓고 블로그 주소를 등록하면 자신만의 블로그를 손쉽게 꾸밀 수 있습니다. 애드센스같은 광고를 달아 돈을 벌 수도 […]

기사

"태터툴즈로 콘텐츠 독립 꿈꾼다"

"태터앤컴퍼니(TNC)가 행성이라면, 태터앤프렌즈는 대기라 하겠습니다. 어느 하나라도 없다면 ‘태터툴즈’란 나무가 자랄 수 없었겠죠." 신정규(26) 태터앤프렌즈 리더는 TNC와 태터앤프렌즈의 관계를 이 한 마디로 설명한다. 둘 중 하나라도 부족하면 다양한 유기체의 생존은 불가능하다는 얘기다. 태터툴즈가 지금까지 무사히 자라날 수 있었던 것도 마찬가지다. TNC란 행성이 단단히 뿌리를 받치고, 태터앤프렌즈란 대기가 숨결을 불어넣은 덕분이다. 그렇지 않다면 태터툴즈가 2004년 공개 이후 지금까지 […]

기사

태터툴즈 1.1, 공동체 실험이 일 냈다

태터툴즈 v1.1이 11월11일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됐습니다. 이전 정식 배포판인 1.0.6 버전을 내놓은 게 지난 6월14일이니, 대략 5개월만의 업그레이드네요. 태터툴즈는 아시다시피 국내 대표적인 설치형 블로그 툴이죠. 공교롭게도 발표일이 11월11일인지라 ‘빼빼로데이에 맞춰 내놓으려 일부러 출시 시기를 늦췄다’는 누리꾼들의 애교섞인 투정도 있는데요. 사실 여부는 확인하지 못했습니다만, 어쨌거나 새 버전의 출시를 목빠지게 기다리던 수많은 이용자들에겐 참으로 반가운 소식이 아닐 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