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

MS도 ‘지식검색’ 동참…’마이크로소프트 앤서즈’ 베타 공개

주요 포털·검색사이트들이 경합 중인 ‘지식검색’ 서비스에 마이크로소프트(MS)가 뛰어들었다. 주인공은 MS의 새로운 인터넷 서비스 ‘마이크로소프트 앤서즈‘다. ‘앤서즈’류의 서비스가 새로운 형태는 아니다. 국내에서 이미 네이버가 몇 년 전 ‘지식iN’으로 큰 재미를 봤다. 구글과 야후도 각각 구글 앤서즈, 야후 앤서즈로 비슷한 서비스를 제공 중이다. MS로선 한참 뒤늦은 도전인 셈이다. 늦은 만큼, 다른 모양새도 갖췄다. 테크넷 같은 글로벌 MS […]

SW, 인터넷

“윈도우 라이브로 이용자 경험도 통합·연결”

“3세대라고 하면 등산으로 치면 산 정상에 거의 다다랐다고 생각해도 좋겠습니다. 지난해 윈도우 라이브를 소개하면서 ‘소프트웨어+서비스’란 마이크로소프트의 비전을 소개해드린 바 있는데요. 3세대 윈도우 라이브는 우리가 제시한 비전을 실제로 구현했고, 이용자와 파트너에게 플랫폼으로, 서비스로 다가갈 준비를 끝냈습니다. 이것이 3세대 윈도우 라이브가 갖는 진정한 의미입니다.” 이구환 한국마이크로소프트 컨슈머&온라인사업부 총괄 상무는 3세대로 진화한 윈도우 라이브 서비스에 강한 의욕과 자신감을 […]

사람

“3세대 윈도우 라이브는 SNS 플랫폼”

‘3세대 윈도우 라이브’ 출시가 코앞으로 다가왔다. 두 번의 세대를 건너뛰며 윈도우 라이브 서비스는 보다 정교하고 다채로워졌다. 1세대가 등장했을 때만 해도 ‘마이크로소프트(MS)가 다시금 인터넷 사업에 뛰어든다’는 우려 섞인 시선 때문에 적잖은 진통을 겪었다. MS가 내놓은 처방전은 ‘소프트웨어+서비스’였다. 이를테면 MS가 보유한 클라이언트 소프트웨어 노하우를 기반으로 웹의 접근성을 매끈하게 덮어씌우려는 전략이다. 이는 구글로 대표되는 웹소프트웨어(SaaS) 추종 진영의 전략과 […]

SW

MS ‘윈도우 라이브 원케어’ 곧 중단

마이크로소프트(MS)가 ‘2세대 윈도우 라이브’ 서비스부터 선보였던 통합 PC 보안 서비스 ‘윈도우 라이브 원케어‘를 올해를 끝으로 중단하기로 결정했다. 그 대신 MS는 코드명 ‘모로’(Morro)로 알려진 안티바이러스 프로그램을 2009년 하반기께 선보일 예정이다. MS는 이같은 내용을 11월18일 공식 발표했다. ‘모로’는 원케어보다 훨씬 가벼운 안티바이러스 프로그램이 될 전망이다. 멀웨어 방지 기능 외에도 바이러스, 스파이웨어, 루트킷, 트로이목마 프로그램 등으로부터 PC를 보호하는 […]

인터넷

3세대 윈도우 라이브와 다음·MS의 ‘친화력’

다음커뮤니케이션과 마이크로소프트(MS)는 한때 인스턴트 메신저를 놓고 법정 공방을 벌이던 ‘적’이었습니다. 지난 2001년, 다음은 MS가 ‘윈도우 메신저’를 운영체제에 끼워판다며 공정거래법 위반 혐의로 제소했습니다. 4년여 공방 끝에 이 다툼은 MS가 소송 취하 조건으로 다음에 3천만달러를 제공하면서 싱겁게 끝나버리고 말았습니다. 남다른 의욕을 보이던 공정위도 당사자끼리의 합의 앞에선 김 빠진 맥주처럼 손을 뺄 수 밖에 없었으니까요. 이후 두 기업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