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SR

사회 혁신 꿈꾸는 한국 비영리단체, 구글이 돕는다

구글이 한국 비영리단체를 돕는 프로그램을 띄웠다. ‘구글 임팩트 챌린지’ 다. 지원 조건은 있다. 기술로 세상을 혁신하려는 아이디어를 가진 비영리단체다. 지원 규모도 크다. 한 단체당 최대 5억원, 최대 30억원까지 자금을 지원한다. 구글 임팩트 챌린지는 구글닷오아르지가 지원하는 프로젝트다. 구글닷오아르지는 구글에서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담당하고 있는 조직이다. 구글 임팩트 챌린지는 2014년 첫발을 뗐다. 지금까지 호주와 일본, 인도 등 […]

CSR

10년 동안 10곳…‘지구촌 희망학교’ 발자취

다음카카오 ‘지구촌 희망학교’가 10번째 건물을 올렸다. 2015년 6월 미얀마 다곤 세이칸 타운십 지역에 건립된 ‘제10호 지구촌 희망학교’가 주인공이다. ‘지구촌 희망학교’는 다음과 카카오가 합병하기 전부터 다음이 진행해 온 사회공헌 활동의 대표주자다. 교육 시설이 열악하거나 낙후된 지역에 다음카카오가 직접 학교를 짓고 문화 교류까지 진행하는 활동이다.합병 이후에도 다음카카오 임직원들의 자발적인 기금을 바탕으로 사업을 이어 왔다. 2006년 12월 캄보디아 […]

CSR, SW

“자폐아와 스마트폰으로 눈 맞춰요”…삼성 ‘룩앳미’

전세계 아동 68명 가운데 1명은 자폐증을 앓고 있다. 미국 질병관리본부 자료는 그렇게 말한다. 자폐증은 신경 발달 장애다. 현대 의학은 아직까지 자폐증의 정확한 원인을 밝히지 못했다. 과학적으로 입증된 치료법도 아직은 없다. 심리치료나 놀이치료, 약물치료 등을 병행해 증세를 줄이는 정도다. 자폐증 환자는 의사소통이나 상호작용 능력이 눈에 띄게 떨어진다고 한다. 성장 단계 자폐증 아이들은 부모와 눈을 마주치지 못하고 의사표현에도 소극적이다. […]

CSR, 기사

한컴 사회공헌 키워드는 '문화재 사랑'

‘한글사랑 문화재사랑’. 갑자기 웬 뚱딴지같은 얘기냐고요. 한글과컴퓨터가 선보인 사회공헌 슬로건입니다. 국내 대표적 소프트웨어 벤처기업인 한글과컴퓨터가 갑자기 ‘문화재사랑’을 들고 나오니 어리둥절할 만도 합니다. 위 구호는 한글과컴퓨터가 8월13일 발표한 사회공헌 슬로건입니다. 한글과컴퓨터는 SW기업이란 정체성에 맞는 사회공헌 이미지를 준비해왔습니다. 사내 공모를 거쳐 내놓은 슬로건이 ‘한글사랑 문화재사랑 한글과컴퓨터’라고 합니다. 겨레말인 ‘한글’을 다루는 SW 기업임을 각인시키고 자연스레 ‘문화재 사랑’으로 이어가겠다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