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

추억의 ‘윈도우95’, 앱으로 다운받아 써볼까

워드패드와 그림판, 지뢰찾기와 프리셀, 다양한 데스크톱 테마까지. 써본 이들에게 ‘윈도우95’는 한 조각 추억거리다. 1995년 출시된 첫 32비트 PC 운영체제. 마이크로소프트에 창문 방식 그래픽 사용자 인터페이스(GUI)를 정착시키고 대중화한 1세대 OS. ‘시작’ 버튼의 탄생을 굳이 언급하지 않더라도 윈도우95는 ‘윈도우3.×’까지 ‘보조 OS’에 머물던 GUI를 OS의 중심으로 내세운 일등공신이다. ‘윈도우98’ 등장과 함께 구세대로 밀려나다 2000년 이후 공식 지원이 중단되며 […]

心流川

더 많은 ‘조든 캐스터들’을 기다리며

조든 캐스터는 예정일보다 15주나 빨리 태어났다. 출생 당시 몸무게는 1kg이 채 안 됐다. 의사들은 그가 살 가능성이 희박하다고 말했다. 천신만고 끝에 목숨은 건졌지만, 캐스터는 시력을 잃었다. 17살 무렵, 삶이 바뀌었다. 캐스터는 생일선물로 받은 아이패드에 곧바로 빠져들었다. 눈은 보이지 않았지만, 아이패드를 쓰는 데는 문제가 없었다. 화면 내용을 음성으로 읽어주는 iOS의 ‘보이스오버’ 기능 덕분이었다. 컴퓨터에 재미를 붙인 […]

心流川

전염병 채집하는 ‘모기 별동대’

영화 <쥬라기 공원>은 2억년 전 공룡을 20세기 말에 소환한다. 발상이 기발하다. 해먼드 박사는 화석 속 모기에 주목했다. 모기는 2억년 전 빨아먹었던 공룡 피를 품고 있다. 이 피를 뽑아내 공룡 DNA를 분리해 공룡을 복원해낸다. 황당무계해 보이는 이 프로젝트를 마이크로소프트는 살짝 변주했다. 모기가 빨아들인 피를 이용해 전세계 감염성 질병을 진단·분석하겠다고 한다. 지구촌 모기를 병원균 수집장치로 쓰겠다는 얘기다. […]

心流川

그 항공사 승무원, 인공지능 채팅 로봇

KLM 네덜란드항공은 올해 3월말, 새 직원을 고용했다. 이 신입사은 1년 365일, 하루 24시간 쉬지 않고 여행 일정 확인부터 새소식, 체크인 알림, 항공기 발권, 예약 변경 관련 고객 응대까지 처리한다. 고객 불평이나 항의에도 화내거나 퉁명스레 대꾸하지 않는다. 그 덕분에 다른 직원들은 스트레스나 분쟁 소지를 줄이고 업무 부담도 덜었다. 고객도 예약 내역이나 일정을 확인하기 위해 항공기 번호를 […]

SW

MS표 ‘휘어진 키보드’, 아이폰용 출시

마이크로소프트가 기존 윈도우폰에 쓰던 ‘휘어진’ 키보드를 아이폰용 모바일 응용프로그램(앱)으로 4월25일(현지시각) 내놓았다. 이름은 ‘워드 플로우’다. 워드 플로우는 모양부터 독특하다. 일반 영어 키보드 화면 외에, 아치형으로 왼쪽·오른쪽 모퉁이에 배치해 쓸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한 손으로 휴대폰에서 글자를 입력하는 사용자를 고려한 이용자 조작 화면(UI)이다. 화면 설정 방법은 간단하다. 워드 플로우 앱을 실행하고 왼쪽 위 톱니바퀴 모양 ‘설정’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