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

“헉, 이런 숨막히는 뉴스가”…충격 고로케

‘조폭 출신 임원 회사에서 한단 짓이 충격’, ‘택배가 30대 지점장, 볼일보다 변기서…충격’. 지금, 세상은 온라인과 오프라인으로 나뉘어 있다. 그 곳에서 벌어지는 일도 온전히 딴판인가 보다. 실제 생활에선 딱히 놀랍지 않은 일도 온라인으로 옮겨가면 금세 ‘충격’과 ‘경악’으로 뒤덮인다. 제목대로 ‘헉!’ 소리가 저절로 나온다. 유명 연예인 둘이 사귀는 ‘충격’적인 소식도 막상 내용을 열어보면 ‘드라마 속에서’란 전제가 버젓이 […]

인터넷

네이버 분산, 다음 보합, 네이트 약진

제목대로다. 포털 3사 뉴스서비스들의 최근 성적표를 요약하면 이렇다. 랭키닷컴 자료를 보자. 주요 포털 뉴스 섹션을 분석해보니 상위 3개 포털간 격차가 올해 초보다 눈에 띄게 줄었다. 이른바 ‘평준화’ 현상이 나타나는 모양새다. 9월 기준 포털 뉴스 분야 점유율 1위는 미디어다음이다. 점유율은 38%. 하지만 지난 1월 46.6%를 기록한 것을 감안하면 8%p 이상 줄어들었다. 네이버 뉴스도 올해 1월 뉴스캐스트를 […]

기사

"네이버 아웃링크로 방문자 23% 증가"

(자료 : 랭키닷컴) "아웃링크 서비스가 시작된 오전 11시 이후 12시간의 추이를 전주 같은 시간대의 데이터와 비교한 결과, 주요 미디어 카테고리(종합일간지/스포츠신문/인터넷신문/IT신문/경제신문)의 시간대별 방문자수 증가율이 평균 23.0%에 이르는 것으로 조사됐다." "현재까지의 결과로는 종합일간지나 스포츠신문처럼 오프라인으로 보편화된 매체보다 신속성과 전문성으로 승부하는 경제신문과 IT신문 분야의 성과가 돋보인다. 12월 1일 이후 금요일부터 화요일까지의 일평균 방문자수와 11월 한 달간의 요일별 평균 […]

기사

[뉴스A/S]네이버 뉴스개편안 4가지 관전포인트

8월 16일자로 올린 ‘네이버 뉴스개편안은 신문사의 ‘자승자박?’ 기사에 대한 보충 설명을 드립니다.  해당 기사는 네이버가 뉴스개편안을 공식 발표하기 전에 쓰여졌습니다. 아시다시피, 네이버쪽은 뉴스개편안을 발표하기 전에 조선닷컴 관계자를 만났고, 이 자리에서 자신들이 구상중인 개편안을 설명했습니다. 자신들의 제안에 대한 조선닷컴쪽의 반응을 먼저 보고 싶었던 것이겠죠. 이후 조선일보 백강녕 기자가 네이버쪽 제안을 기사로 내보냈고, 이 기사에 담긴 내용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