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

[블로터포럼] 블로그 미디어 4년, 제대로 했나

‘블로터닷넷’이 9월5일 창간 4주년을 맞았다. 2006년 9월5일 ‘1인 미디어 뉴스공동체’를 표방하며 블로그 미디어로 출범한 게 엊그제 같은데, 4년이 흘렀다. 변한 것도, 변하지 않은 것도 적잖다. 블로거들의 뉴스를 모아 보여주는 돌다리 형태로 시작한 ‘블로터닷넷’은 이제 좀 더 밀착된 소수 ‘블로거+리포터’(BLOgger+reporTER) 들의 뉴스를 담는 팀블로그 미디어 형식으로 바뀌었다. 그 동안 ‘웹2.0’이란 수사가 e세상을 휩쓸고 지나갔고, 사회관계망 서비스(SNS)와 […]

디바이스, 사람

[블로터포럼] “스마트폰이 뭐냐고 물으신다면…”

스마트폰 세상이 바짝 다가왔다. 몇 년 전까지만 해도 ‘영원한 유망산업’ 정도로 여겨지던 것에 비하면 격세지감을 느낄 정도다. 애플 ‘아이폰’으로 불지펴진 스마트폰 열풍은 이제 새롭고 낯선 현상이 아니라 엄연히 생활 속 일부로 자리잡은 느낌이다. 자고나면 새로운 얼굴과 기능으로 무장한 ‘똑똑한 휴대폰’들이 앞다퉈 ‘지름신’을 불러들인다. 그런데, 잘 모르겠다. ‘스마트폰’이란 어떤 휴대폰을 말하는 걸까. 누군가는 ‘터치’로 조작하는 휴대폰을 […]

SW

“제로보드-텍스트큐브, 데이터 표준 함께 만들자”

8·9월은 <블로터닷넷>엔 변화의 계절입니다. 지난 8월1일 <블로터닷넷>은 메타 미디어 서비스를 접고 팀블로그 형태로 새단장한 모습을 독자분들께 선보였습니다. 9월은 마침 <블로터닷넷> 창간 2주년을 맞이하는 달입니다. 여러모로 뜻깊은 날들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겉모습만 바뀐 건 아닙니다. <블로터닷넷>을 채울 내용물에도 조금씩 변화가 스며들고 있습니다. 그 가운데 하나가 ‘소셜 IT’란 코너입니다. ‘소셜 IT’는 IT로 공익적 가치를 추구하고, 널리 이로운 웹서비스들을 […]

기사

“2008 블로고스피어, 대항 채널로 자리매김해야”

2007년은 대한민국에, 블로고스피어에도 격동의 시간이었다. 제17대 대통령 선거가 있었고, UCC와 블로그가 주요 채널로 떠올랐다. 포털과 기존 미디어, 블로그간 힘겨루기와 충돌도 심심찮게 발생했다. 뉴미디어의 가능성을 설파하는 목소리가 사이버 공간에 들불처럼 퍼져나갔고, 반향만큼 절망과 실망도 적잖았다. 숨가쁜 한해였다. 2008년. 새 출발선에 선 블로그와 블로고스피어의 모습은 어떨까. <블로터닷넷>이 2008년의 문을 여는 첫 블로터 포럼을 마련했다. 이번 ‘제8회 블로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