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

개인정보 유출 원인, 방통위-시민단체 ‘엇박자’

‘온 국민이 다 털렸다.’ 지난 7월26일 SK커뮤니케이션즈에서 발생한 개인정보 유출 사고에 따른 몸살이 가라앉지 않고 있다. 3500만여명. 사상 초유의 개인정보가 밖으로 유출돼 어딘가 떠돌며 나도 모른 새 범죄나 2차 피해에 악용될 노릇이다. 국내 누리꾼 10명 가운데 9명의 신상이 ‘털린’ 꼴이다. SK컴즈는 사고 직후 머리를 숙이고 “앞으로는 개인정보를 보관하지 않겠다”라고 후속 대책을 내놓았다. 방송통신위원회도 8월8일 ‘인터넷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