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선관위 UCC 단속법, 법정 가나

대선을 앞두고 중앙선거관리위원회의 인터넷 사전선거운동 금지 조치를 뼈대로 하는 ‘공직선거법’이 논란의 도마에 오른 이후, 본격적인 법정 다툼의 움직임이 시작됐다. 문화연대, 진보네트워크센터, 참여연대, 함께하는시민행동, 한국청년연합회(KYC), 한국YMCA전국연맹 등 6개 시민사회단체는 7월24일 공직선거법 헌법소원 청구인단 모집 사이트를 열고 본격적인 헌법소원 움직임에 들어갔다. 이들 단체는 청구인단 모집 성명서에서 "’공직선거법 93조(탈법방법에 의한 문서,도화의 배부,게시 등 금지)’가 ‘헌법이 보장하는 표현의 자유를 […]

기사

야후 쇼핑몰이 문을 열었군요

오해는 마시길. 아마존닷컴이나 인터파크같은 종합 인터넷 쇼핑몰이 아닙니다. 야후 로고가 찍힌 간단한 기념품들을 판매하는 기업 쇼핑몰입니다. 야후 쇼핑몰에서 물건을 구매할 수 있는 상품권도 팔고 있군요. 애플같은 제조업체가 아닌 인터넷 기업이 기업 스토어를 내는 건 드문 사례인 듯한데요. 구글이 ‘구글스토어‘로 선수를 쳤죠. ㅋ <업데이트> yahoo gear님이 비밀글로 덧글을 달아주셨습니다. 사실 야후는 이미 오래전부터 자사로고가 들어간 기념품을 […]

CSR, 기사

해리포터는 얼마나 환경친화적일까

지난 7월20일 자정(영국 시간), <해리포터…> 시리즈의 완결판으로 알려진 제7편 <해리포터와 죽음의 성도들>(Harry Potter and the Deathly Hallows)이 마침내 서점 진열대에 모습을 드러냈다.  영국 소설가 조앤 K. 롤링의 <해리포터…> 시리즈는 이전까지 6편의 시리즈로 전세계에서 3억2500만부가 팔렸으며, 저자에게 10억달러의 수익을 안겨준 대표적 베스트셀러다. 그렇다면 <해리포터…>는 얼마나 환경친화적일까. 이와 관련해 <해리포터와 죽음의 성도들>의 미국내 판권을 가진 스콜라스틱(Scholastic)이 우림보호연대(Rainforest […]

기사

'다음'표 자연어검색, '스마트 앤서'

‘yahoo에서도 못 찾으면…엠파스’. 새천년을 앞뒤로 국내 닷컴의 흥망성쇠를 지켜본 분들에겐 낯익은 광고문구입니다. 디렉터리 방식의 야후 검색에 맞서 토종 검색기업 지식발전소(지금의 엠파스)가 내놓은 ‘자연어검색’ 서비스를 소개하는 도발적인 문구입니다. 1999년 11월, 엠파스는 ‘자연어 문장검색’을 내놓았습니다. 당시 검색서비스의 대명사였던 야후에 맞서 내놓은 서비스인데요. 키워드 대신 문장으로 검색하는 방식입니다. 예컨대 ‘한글을 창제한 사람은?’이라고 물으면 야후처럼 ‘한글’, ‘창제’, ‘사람’을 각각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