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ayer



안녕하세요. 인디음악 기반의 블로그 배경음악 서비스 블레이어 운영자입니다
블로거들에게는 저작권 문제없는 인디음악을 무료로 블로그에 설치할 수 있도록 해주고 인디 뮤지션들에게는 자신이 음악을 블로거들에게 평가받고 소통할 수 있도록 해주는 서비스입니다.


asadal님께서도 인디를 위한 첫번째 대중이 되어주세요.


많은 조언 부탁드리겠습니다.


인디를 위한 첫번째 대중, 블레이어(http://www.blayer.co.kr)


오늘 방명록에 이런 글이 비밀글로 올라왔다. 왜 비밀글로 올렸을까. 이런 좋은 정보는 널리 알려지도록 공개하면 좋을 텐데. 글쓴이가 용서해주시리라 믿고 공개한다.


블레이어는 음악을 매개로 한 ‘상생’과 ‘소통’을 꿈꾸는 공간인 듯하다. 블레이어는 모래알같은 국내 인디 음악가들의 작품들을 합법적으로 블로그에 퍼나를 수 있도록 했다. 저작권자가 허락한 덕분이다. 얼마 전 배경음악 검색 서비스를 불법이라 판단한 서울중앙지법 판결과 대조를 이룬다.


blayer player

저작권자의 허락은 이래서 중요하다. 블레이어에 올라온 음악은 누구든 합법적으로 블로그에 퍼날라 감상할 수 있다. 아이팟 나노 3세대 스킨을 적용한 플레이어도 제공한다. 회원 가입하고 원하는 곡들을 담은 다음, 블로그에 퍼나르면 된다. 블로그 주인장은 배경음악을 합법적으로 걸 수 있으니 좋고, 인디 뮤지션들은 자신의 음악을 대중에게 평가받을 수 있는 기회를 가졌으니 마다할 이유 없다. 그저 기분 좋게 이용 허락만 하면 된다.


그러고보니 웹사이트도 플렉스 기반으로 제작됐다. 이용 방법이 좀 낯설다. 곡을 담으려면 로그인을 해야 하는데, 로그인 단추를 못 찾아 한참 헤맸다. 이런! 화면 왼쪽 ‘Email’ 창에 e메일 주소를 넣으면 비밀번호 입력창으로 자동으로 넘어가는구나. 기능을 좀더 다듬고 덧붙이면 ‘리치’한 경험을 만끽할 듯.


아쉬움 하나. 이왕이면 CCL을 도입해 이용 조건을 보다 상세히 표시했더라면 좋았을 것을. CC코리아에서 곧 선보일 CC믹스터 시즌2와 결합하면 더욱 멋진 서비스가 될 듯하다. 공유와 소통에 ‘재창작’이란 가치를 더할 수 있을 테니.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