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력한 보안 기능을 제공하는 오픈소스 메신저 ‘텔레그램’이 콘텐츠 퍼블리싱 서비스를 공개했다. ‘텔레그래프’다.

텔레그래프는 웹에서 손쉽게 글을 작성하고 공유할 수 있는 서비스다. ‘미디엄’이나 ‘브런치’처럼 글과 이미지, 동영상으로 자신만의 포스트를 꾸미고 발행할 수 있다. 편집하고픈 영역을 마우스 커서로 선택해 ‘굵게’, ‘기울임’, ‘링크 삽입’, ‘글자 크기’, ‘인용 표시’ 등의 편집 작업을 할 수 있는 점도 비슷하다. 유튜브나 비메오 동영상, 트위터 글 등도 고유 주소(URL)만 넣으면 자동으로 인식해 삽입해준다.

완성된 글은 ‘PUBLISH’ 버튼을 눌러 발행하면 된다. 글 제목과 발행 날짜가 고유 주소로 자동 부여된다. 발행한 뒤에도 글 내용을 수정할 수 있다. 모바일웹에서도 글을 작성하고 수정하는 데 문제 없다.

하지만 일반 블로그처럼 이용자 계정별로 자신이 작성한 글을 모아 볼 수 있는 공간은 없다. 글 작성을 위해 따로 로그인 과정도 거치지 않는다. 소셜미디어 공유 버튼도 따로 제공하지 않는다. 일회성 글을 작성하고 이를 공유하는 데 초점을 맞춘, 가볍고 단순한 퍼블리싱 서비스로 보인다.

'텔레그래프'. 별도의 로그인 과정 없이 텍스트, 이미지, 동영상 등을 이용해 글을 작성·발행·수정할 수 있다.

‘텔레그래프’. 별도의 로그인 과정 없이 텍스트, 이미지, 동영상 등을 이용해 글을 작성·발행·수정할 수 있다.

텔레그래프 모바일웹.

텔레그래프 모바일웹.

텔레그램은 텔레그래프 출시와 함께 새로운 기능들도 선보였다. 미디엄을 비롯한 일부 웹사이트 링크에 대해선 ‘즉시보기’(인스턴트뷰) 기능이 지원된다. 텔레그램 메신저로 공유한 미디엄 링크를 눌렀을 때 내장 뷰어로 웹사이트 내용을 곧바로 띄워주는 기능이다. 즉시보기 기능이 적용된 웹사이트는 글 내용 일부를 보여주는 기존 텔레그램 미리보기 창 밑에 ‘더보기’ 버튼이 노출된다.

이 밖에 특정 날짜로 이동해 대화 내용을 검색할 수 있는 ‘시간 이동’, 같은 그룹에 속한 연락처 목록을 따로 볼 수 있는 ‘공통 그룹’ 등이 추가됐다. 이들 기능은 텔레그램 최신 버전인 3.14로 판올림하면 곧바로 적용된다.

텔레그램 '즉시보기'. 미리보기 화면 밑에 '더보기' 단추가 뜨고, 이를 누르면 즉시보기 창이 실행된다.

텔레그램 ‘즉시보기’. 미리보기 화면 밑에 ‘더보기’ 단추가 뜨고, 이를 누르면 즉시보기 창이 실행된다.

텔레그램 3.14 버전의 주요 변화.

텔레그램 3.14 버전의 주요 변화.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